감사의 능력 10월 11일

♥만나 항아리♥

감사로 제사를 드리는 자가 나를 영화롭게 하나니 그의 행위를 옳게 하는 자에게 내가 하나님의 구원을 보이리라(시50:23)

 

좋은 일이 있을 때 감사하는 것은 누구나 다 할 수 있습니다. 그러나 진정한 감사는 역경 속에서도 감사하는 것입니다. 이는 감당할 수 없을 것 같은 절망속에서도 예수님으로 인하여 믿음으로 감사하는 것이기 때문입니다.

 

사랑의 원자탄이라 불려지는 고 손양원 목사님은 사람이 상상할 수 없는 역경 속에서도 감사한 분입니다. 두 아들 동인, 동신군이 1948년 10월 20일 여순 반란사건 때 공산군들에게 순교를 당했습니다. 큰 아들 동인군은“하늘 가는 밝은 길이 내 앞에 있으니 슬픈 일을 많이 보고 늘 고생하여도 하늘 영광 밝음이 어둔 그늘 헤치니 예수 공로 의지하여 항상 빛을 보도다.”를 부르면서 순교했다고 합니다. 경찰서 뒤에서 총살을 당했기 때문에 많은 사람들이 목도했고 그의 담대한 신앙의 모습을 보고 많은 사람들이 그 후에 예수님을 믿게 되었습니다.

 

손양원목사님께서는 두 아들의 장례식 때 9가지 감사의 인사로 답사를 하셨습니다.

 

“여러분, 내 어찌 긴 말의 답사를 드리리오. 내가 아들들의 순교를 접하고 느낀 몇 가지 은혜로운 감사의 조건을 이야기함으로써 답사를 대신할까 합니다.

 

“첫째, 나같은 죄인의 혈통에서 순교의 자식들이 나오게 하셨으니 하나님께 감사합니다.

둘째, 허다한 많은 성도들 중에 어찌 이런 보배들을 주께서 하필 내게 맡겨 주셨는지 그 점 또한 주께 감사를 드립니다.

셋째, 3남 3녀 중에서도 가장 아름다운 두 아들 장남, 차자를 바치게 된 나의 축복을 하나님께 감사합니다.

넷째, 한 아들의 순교도 귀하다 하거늘 하물며 두 아들의 순교이리오, 하나님 감사합니다.

다섯째, 예수 믿다가 누워 죽는 것도 큰 복이라 하거늘 하물며 전도하다 총살 순교 당함이리요, 하나님 감사합니다.

여섯째, 미국 유학가려고 준비하던 내 아들, 미국보다 더 좋은 천국에 갔으니 내 마음 안심되어, 하나님 감사합니다.

일곱째, 나의 사랑하는 두 아들을 총살한 원수를 회개시켜 내 아들 삼고자 하는 사랑의 마음을 주신 하나님께 감사합니다.

여덟째, 내 두 아들의 순교로 말미암아 무수한 천국의 아들들이 생길 것이 믿어지니 우리 아버지 하나님께 감사합니다.

아홉째, 이같은 역경중에서 이상 여덟 가지 진리와 하나님의 사랑을 찾는 기쁜 마음, 여유 있는 믿음 주신 우리 주 예수 그리스도께 감사 감사합니다.

끝으로 나에게 분수에 넘치는 과분한 큰 복을 내려주신 하나님께 모든 영광을 돌립니다. 이 일들이 옛날 내 아버지 어머니가 새벽마다 부르짖던 수십 년 간의 눈물로 된 기도의 결정이요, 나의 사랑하는 나환자 형제자매들이 23년간 나와 내 가족을 위해 기도해준 성의의 열매로 믿어 의심치 않으며 여러분들께도 감사를 드립니다.

 

손양원목사님은 두 아들을 죽인 공산주의자를 탄원하여 살려주고 자기의 양아들로 삼았습니다. 역경속에서 감사했던 그의 믿음과 행적은 그의 말대로 하나님의 자식들이 한국에 많이 태어나는 역사를 일으켰습니다.

우리의 궁극적인 감사의 원인은 예수 그리스도 때문입니다. 그러기에 예수님으로 인한 감사에는 위대한 능력이 있습니다.

 

두 순교자의 여동생인 손동희권사님은 이렇게 간증했습니다.

“죽음을 목전에 두고 있으면서 아직 어린 나이에 어디서 그런 힘찬 찬송이 나올 수 있었을까. 하지만 그들은 모르리라. 오빠들에게는 죽음을 이길 수 있는 강한 힘이 존재하고 있다는 것을. 그 힘의 이름은 예수님이라는 것을.

그 분 때문에 어둠과 절망의 세계 너머로 환하게 보이는 영원한 삶의 터전인 천국을 주시하며 기쁘게 죽음을 맞았다는 사실을….”