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 오! 십자가 ](3월 30일, 금)

예수께서 신포도주를 받으신 후에 이르시되 다 이루었다 하시고 머리를 숙이니 영혼이 떠나가시니라(19:30).

 

예수님은 빌라도의 법정에서부터 골고다 언덕까지 약 800m 거리를 십자가를 지고 올라가셨습니다. 이 길을 라틴어로“비아 돌로로사(Via Dolorosa, 고난의 길)” 라고 부릅니다. Via는 길, Dolorosa는 슬픔, 고난을 뜻합니다.

 

예수님께서는 오늘의 시간으로 오전 9시에 못 박히시고 오후 3시에 운명하셨습니다. 6시간동안 처참한 고통가운데 계셨습니다. 운명하시기 전에 십자가에서 7마디 말씀을 하셨는데 이를 가상칠언(십자가상의 일곱 말씀)이라고 합니다. 사람이 마지막 숨을 거두기 전에 하는 말은 진실하다고 합니다. 그래서 유언의 효력을 법정에서는 인정합니다. 예수님의 가상칠언은 기독교의 특징을 잘 보여주고 있습니다.

누구든지 골고다의 십자가를 바라보고 또한 그 십자가에서 죄값을 지불하신 예수님을 믿는다면 구원을 얻습니다. 영원한 지옥에서 구원받아 영원한 천국의 삶을 얻습니다.

 

하나님께서는 오늘날 골고다 십자가의 의미를 이스라엘 백성들에게 일어났던 놋뱀의 사건을 통하여 분명하게 보여주고 있습니다.

 

민21장에 보면 이스라엘 백성들이 출애굽 한 후에 하나님께 원망하는 장면이 나옵니다.

“어찌하여 우리를 애굽에서 인도하여 올려서 이 광야에서 죽게 하는고 이곳에는 식물도 없고 물도 없도다 우리 마음이 이 박한 식물을 싫어하노라” 하나님께서는 이 말을 들으시자 불뱀들을 보내셔서 백성들이 물리고 죽게 하셨습니다.

 

백성들은 급히 회개하여 모세에게 말했습니다. “우리가 여호와와 당신을 향하여 원망하므로 범죄하였사오니 여호와께 기도하여 이 뱀들을 우리에게 떠나게 하소서.”

 

모세가 백성을 위하여 기도할 때 하나님께서 모세에게 말씀하셨습니다. “불뱀을 만들어 장대 위에 달라 물린 자마다 그것을 보면 살리라”고 하셨습니다. 모세가 그 명대로 놋뱀을 만들어 장대 위에 다니 뱀에 물린 자마다 쳐다 볼 때 살아나게 되었습니다.

 

놋뱀은 예수 그리스도께서 달리신 골고다 십자가를 미리 상징해 놓으신 것입니다.

 

오늘날 골고다의 십자가를 바라보지 않으면 모두가 멸망을 받습니다. 많은 종교가 있어도 그것에는 골고다의 십자가가 없습니다. 다른 종교 속에 많은 가르침이 있어도 그것에 십자가가 없기에 멸망받는 가르침입니다.

 

모든 사람들은 이미 마귀라는 불뱀에 물려서 자신도 모르게 멸망의 길로 끌려가고 있습니다. 오직 골고다의 십자가 위에서 우리를 구원하신 예수님을 바라볼 때 하나님의 놀라우신 생명을 받고 살아나게 됩니다.

 

예수님은 십자가에서 “다 이루었다”고 선포하셨습니다. 하나님의 약속을 이루셨고 구원을 완성하셨습니다. 예수님 자신의 고난도 이루셨고, 사탄의 패배를 이루셨습니다. 그러기에 주님 앞에 나와야 합니다. 그 길만이 살 길입니다.

 

“예수께서 이르시되 내가 곧 길이요 진리요 생명이니 나로 말미암지 않고는 아버지께 올 자가 없느니라”(요14:6).

 

시카고 포도나무교회 김경환목사